“프로포즈하며 뽀뽀까지..” 김승수♥양정아 “썸 청산하고 본격 달달한 열애 시작..” 모두가 응원하며 축하가 쏟아졌다.

배우 김승수는 1971년생 올해 나이로 53세임에도 동안의 외모로 중년 박보검이라는 수식어까지 얻으며 인기를 얻고 있는 그가 동갑내기 배우 양정아와의 핑크빛 소식에 연일 화제를 모았습니다. 두 사람은 결국 썸이 아닌 실제 열애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suju

더 많은 이슈 확인하기

김승수♥양정아 결국 서로의 마음 확인

배우 김승수(52)와 양정아(52)가 핑크빛 기류를 형성했다.

[서울=뉴시스] 지난 28일 방송된 SBS TV 예능물 '미운 우리 새끼' 말미에는 김승수와 양정아가 여행 중인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SBS TV 예능물 '미운 우리 새끼' 캡처) 2024.04.2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SBS TV 예능물 ‘미운 우리 새끼’ 말미에는 김승수와 양정아가 여행 중인 모습이 그려졌다.

양정아는 김승수와 마트에서 장을 보면서 “썸인지 친구관계인지 네가 알아서 해라”고 말했다. 김승수는 “우리가 여행을, 하루 있을지 하루 더 있을지 모른다”고 했다. 20년 지기인 두 사람의 VCR를 본 김승수 어머니는 환하게 웃었다.

‘썸’인지 ‘우정’인지 시청자들까지 헷갈리게 했던 김승수와 양정아가 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알보보니 절친인 손지창 오연수 부부와 함께 한 여행이었다. 이미 두 사람의 ‘썸’을 알고 있는 손지창과 오연수는 “빨린 날짜 잡자”라고 말할 정도.

"이 결혼 찬성합니다!"..김승수♥양정아, '썸' 청산→연애 가나요? [Oh!쎈 예고]

최근 두 사람은 약 20년 만에 핑크빛이 폭발했던 사이. 지난 3월 방송에서도 김승수가 양정아를 집에 초대하는가 하면 단둘이 홍대 데이트에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는데 특히 요즘 연인들 필수데이트 코스라는 네 컷 사진도 함께 찍었다.

두 사람은 자연스럽게 포옹하며 포즈를 취하기도. 심지어 초밀착 뽀뽀시늉에 백허그 포즈까지 한 모습에 에 모두 “진짜 친구 사이 맞나 친구 이상의 바이브다”며 “완전 연인이다 행복해 보인다 이건 책임져야 한다”며 입을 모았던 바다. 

image 149

배우 손지창·오연수 부부가 “둘이 어울린다”, “빨리 날짜 잡자”, “마음이 없는건 아니다”며 분위기를 몰아갔다. 양정아가 “누가 확 다가가면 만나질까”라고 말하자 김승수는 의자를 옮겨 양정아 옆으로 바짝 다가갔다.

손지창 부부는 두 사람에게 상대가 먼저 고백한다면 어떻겠냐고 물었다. 양정아는 “만날 수 있을 것 같다”고 답했다. 김승수 역시 “너무 좋다”고 답하면서 핑크빛 분위기를 만들었다.

image 148

이에 모두 “이러다 결혼하겠다”며 설렌 모습을 보이기도. 심지어 예고편 말미 두 사람은 “우리 한번 만나볼래?”라며 서로를 바라봤고 드디어 마음 확인한 모습이 대리 설렘을 안겼다. 이에 누리꾼들은 벌써부터 “난 이 결혼 찬성”, “와 빨리 보고 싶다”, “둘이 진짜 결혼하면 대박일 듯”이라며 다양한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김승수는 양정아와 생년월일이 같다고 언급, “진짜 인연이긴 하다”며 “우리 생일에 결혼하고 생일에 출산까지 하라고 한 적 있다, 심지어 환갑잔치도 같은 날 하라고 했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생일, 결혼, 환갑, 모든 기념일 한꺼번에 해결 가능하다”라고 강조하기도. 

뿐만 아니라 김승수는 이혼 아픔이 있는 양정아에 “네가 돌싱으로 돌아오는 바람에 계속 주변에서 네가 자유의 몸이 됐다면서 정아랑 잘해보라고 했다”라고 말하면서 특히 나이가 있는 양정아가 출산도 고민하자 “네가 나랑 동갑 아니냐, 우리 엄마는 (자식 낳고 그런 시기를 생각하기에) 별로 연연하지 않는다”라고 눈길을 끌기도 했다.

더 많은 이슈 확인하기

 

본 글은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