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그램 하차하며 눈물보인지 얼마 안되었는데..” 이상순♥이효리 또 다시 안타까운 소식 전하자 모두 함께 슬픔에 잠겼다.

이효리는 지난달 애정하는 음악프로그램이었던 ‘이효리의 레드카펫’을 종영하며 눈물을 보여 많은 팬들은 안타까움과 아쉬움을 표하기도 했습니다. 그런 이효리가 제주로 돌아가 봄날의 일상과 함께 또 다시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자 모두가 함께 슬픔에 잠겼습니다.

hs

더 많은 이슈 확인하기

이상순♥이효리 안타까운 폐업 소식

출처 : 서울체크인

가수 이효리의 남편 이상순이 제주도에 오픈했던 카페가 영업을 종료한다.

15일 이상순의 제주도 카페의 공식 SNS를 통해 “마지막 영업 소식에 대해 안내드린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롱플레이 커피&뮤직은 좋은 음악과 함께 전국의 훌륭한 스페셜티 커피 로스터리의 원두를, 제주에 계신 커피를 사랑하는 분들께 소개하려는 취지로 문을 열게 되었다”라며 “2022년 7월에 시작하여, 지금까지 여러분의 많은 사랑과 관심을 받았다. 방문해 주신 모든 분들께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라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출처 : 롱플레이 인스타그램

카페 측은 “롱플레이는 5월 31일을 마지막으로 영업을 마치게 된다. 많은 분들을 모시지 못한 아쉬움을 담아 5/1부터 한 달 동안, 예약 없이 이용가능한 매장으로 운영될 예정”이라며 “4/31까지는 기존의 운영 방식대로 예약제로 운영되오니, 이점 착오 없으시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종료 소식에 슬퍼집니다”, “제주 갈 때마다 안식처였는데”, “다른 공간에서 다른 방식으로 다시 만날 날을 기다릴게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상순은 지난 2022년 7월 제주도 구좌읍 동복리에 카페를 오픈한 바 있다.

출처 : 이상순/롱플레이 인스타그램

당시 오픈 첫날부터 인근 일대가 마비될 정도로 손님들이 몰려와 줄지어 기다렸고, 오픈 12분 만에 재료가 소진되며 손님을 받지 못했다.

카페 인근에 거주하는 주민들의 피해가 우려돼 결국 오픈 이틀 만에 이상순은 “신중한 회의 끝에 예약제로 변경하는 게 최선이라는 결론을 내렸다”라고 공지를 밝혔다.

이상순 카페는 지난해 5월 오픈 1년도 채 되지 않은 시기에 ‘블루리본’을 달며 맛집을 인정받았다.

더 많은 이슈 확인하기

 

본 글은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