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과 동시에 어머니 극단적 선택..” 배우 정혜선 자신의 어머니 죽음에 관한 가슴아픈 사연 밝히자 모두가 깜짝 놀랐다.

배우 정혜선이 자신의 어머니 죽음에 대한 가슴 아픈 사연을 털어놓자 모두가 깜짝 놀라며 안타까워 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그녀는 당연히 결혼은 행복하고 축복받아야 할텐데 자신은 결혼과 동시에 어머니가 극단적 선택을 했다고 고백해 모두에게 충격을 안겨주었습니다.

hyesun

더 많은 이슈 확인하기

배우 정혜선 어머니 죽음에 관한 사연 고백

결혼은 ‘축복’과도 같게 여겨지는 인륜지 대사중 하나인데 결혼과 동시에 믿을 수 없는 ‘비극’을 함께 겪은 스타가 있는데 바로 배우 정혜선입니다.

정혜선은 영화 출연만 50편을 한 ’60년대 스타’ 중 한분입니다

그녀는 tvN ‘회장님네 사람들’에 출연해 어머니의 죽음에 얽힌 슬픈 사연을 조심스레 밝혔습니다.

image 92

평소 정혜선의 어머니는 정혜선만을 바라보며 그녀를 ‘품 안의 외동딸’로 키웠다고 합니다.

그녀는 “밖에 외출을 해도 어머니는 ‘몇 시에 올 거냐’라고 물었다. 나만 바라보시는 게 부담이 되기도 했다”라며 과거를 회상했습니다.

정혜선은 “나를 시집 보내고 극단적인 선택을 하셨어“라며 어머니가 자신의 결혼 때문에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고 밝혔는데요.

그녀는 자신의 어머니가 단순히 결혼을 반대해서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이 아니라며, 딸이 결혼하고 혼자 남겨지는 것이 외로워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고 전했습니다.

딸이 사라졌다는 공허함과 빈 자리를 크게 느낀 그녀의 어머니.

image 93

정혜선은 그 일이 있고 나서 엄마가 더 싫어졌다며, 자신의 마음에 짐을 안겨준 엄마를 원망하기도 했다고 털어놓았는데요.

더불어 정혜선은 “나는 엄마를 요양원에 안 보냈다. 내가 끝까지 엄마를 모셨다”라며 말을 이어갔습니다.

그녀는 “돌아가시더라도 ‘역시 자식밖에 없구나’라는 것을 알고 돌아가셨으면 했다. 그래서 힘들더라도 끝까지 어머니 곁을 지켰다“라고 답해 뭉클함을 안겼습니다.

안 좋은 기억을 털어내며 꿋꿋하게 살아온 정혜선.

그녀는 “나는 가슴에 담아두는 성격이 아니다. 그런 일에 연연했으면 나도 극단적인 선택을 했을지도 모른다”라고 덧붙였는데요.

그녀의 앞길에 더 이상 시련이 아닌, 평온과 행복이 가득하길 응원합니다.

더 많은 이슈 확인하기

https://1.yum333.com/%EA%B9%80%EC%8A%B9%ED%98%84-%EC%9E%A5%EC%A0%95%EC%9C%A4-%EC%9E%84%EC%8B%A0

 

본 글은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

Leave a Comment